오늘의 문장

그 둘은 레이터의 표현을 따르면 “행복한 허튼짓들을 하며 세월을 허송했다.”

—사울 레이터, 열화당 사진문고

잘 시고 있다 1

요즘 나는 토마토, 줄 바꿔서, 스파게티소스 빈 병에 대고 시를 중얼거린다 다 중얼거리고 나면 병 뚜껑을 얼른 닫아 한 켠에 잘 두었다가 재활용 쓰레기 버리는 날 내다버린다 얼마 전까지는 변기에 대고 시를 중얼거린 다음에 시물을 확 내렸는데 그게 내 시한테 너무 못 할 짓 하는 것 같았기 때문이다 나는 산길에서 중얼거리고 개천길에서 중얼거리고 봉고3 수동변속기를 조작하며 중얼거리며 이토록 잘 시고 있다

오늘의 문장

“컴퓨터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도수분포표, 히스토그램, 상대도수분포표, 줄기와 잎 그림 등을 쉽게 그릴 수 있다. 그 방법은 부록 CD를 참조하여라.” (기본 수학의 정석, 확률과 통계)

우물 정 자에 대한 어떤 기억이
복정역을 지나는데 합정역을 떠오르게 한다

틈만 나면 틈이 나지만
비집고 들어갈 틈이 없다
뚫고 나갈 틈도 없다

단어 하나 토씨 하나
헤집어 들여보낼 수도
토해 내보낼 수도 없다

도무지

내가 틈이고
내가 균열이고
내가 갈라짐이다

그러나 틈이 나면
잘 하면
어쩌면
이 벽이
이 문이